default_top_notch
ad39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예산중앙농협, 발빠른 대처
보이스피싱 의심땐 침착하게

기사승인 2020.11.26  15:56:43

공유
default_news_ad2

예산중앙농협(조합장 박노춘)은 24일 직원의 발빠른 대응으로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보이스피싱 사기단 일당은 피해자에게 아들인 것처럼 전활 걸어 “사채업자들이 돈을 안 갚았다며 생명을 위협하고 있다. 2000만원을 현금으로 가지고 있으라”고 말했다.

피해자는 이날 중앙농협 신암지점을 찾아 정기예탁금을 중도 해지해 2000만원을 인출했다.

직원 A씨가 현금인출 사유를 물어보자 “집 주변 땅을 구매한다” “휴대전화를 집에 놓고 왔다”는 피해자의 행동을 이상하게 여겨 보이스피싱을 의심했고, 직원의 휴대전화로 아들에게 전화를 걸어 안전함을 확인해 피해를 막았다.


※ <무한정보>는 직접 취재하지 않은 기관·단체 보도자료는 윤문작업만 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기자명을 쓰지 않고, 자료제공처를 밝힙니다.

<예산중앙농협> yes@yesm.kr

<저작권자 © 예산뉴스 무한정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37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예산군 읍·면 뉴/스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