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9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주민 무시한 밀어붙이기 행정”

기사승인 2020.05.11  10:16:48

공유
default_news_ad2

- 예산군청앞 세탁공장 반대집회… “졸속허가 취소하라”

덕산 대치·시량리 주민들이 ‘세탁공장 결사반대’를 외치고 있다. ⓒ 무한정보신문

“다른 요구가 아닙니다. 자연 그대로, 지금 그대로 대치천 반딧불이를 보고 지하수를 먹으며 살고 싶다는 말입니다. 폐수가 흘러들면 병들 게 분명합니다”

예산군청 앞이 세탁공장을 반대하는 절절한 외침으로 채워졌다. 7일 아침, 덕산 대치1·2리와 시량1·2·3리 5개 마을 주민 100여명이 모여 ‘세탁공장 결사반대’라고 적힌 머리띠를 두르고 ‘대치천이 죽으면 우리도 죽는다’고 호소했다.

그 위로 대나무에 매단 만장에는 ‘근조’, ‘허가취소’, ‘물러가라’는 붉은 글씨가 성난 민심을 그대로 드러냈다.

이들은 세탁공장이 배출하는 폐수가 하천으로 흘러들어 지하수를 오염시키고, 하루 40여톤의 물을 사용할 경우 식수가 고갈될 수 있다는 우려를 표출하며 허가취소를 촉구했다.

대치천세탁공장반대투쟁위원회 이병희 위원장은 “선대부터 이어진 아름다운 대치천을 화학세제와 표백제에 찌든 하천으로 후대에게 물려줘야 한다는 암담하고 절박한 현실에 맞서 이 자리에 섰다”며 “군수와 면담했지만 ‘법적으로 하자가 없다’, ‘공장허가 전 주민들에게 알릴 의무가 없다’는 답변밖에 듣지 못했다. 2006년 가야산채석장반대운동을 최종승리(대법원 승소)까지 이끌어낸 저력으로 함께 이 난국을 헤쳐나가자”고 강조했다.

주민 공미선씨는 ‘모든 국민은 인간으로서 존엄과 가치를 가지며, 행복을 추구할 권리를 가진다’는 대한민국 헌법 제10조를 언급하며 “이게 누구를 위한 법이냐. 군은 주민의견도 무시하고 밀어붙이기식 행정만 하고 있다. 세탁공장이 맑은 물을 빼앗아가는 걸 가만히 보고 있을 수만은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예산홍성환경운동연합 김영우 의장은 “대치리는 자치환경규약이 있어 집 한 채를 지을 때도 환경위원회를 열어 결정한다. 군만 원칙이 있는 게 아니다. 마을자치를 존중해 허가를 내주기 전 반드시 협의하고 더 나은 계획을 찾았어야 했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결의문을 통해 “주민동의나 알림없이 추진해 졸속행정의 전형을 보여준 세탁공장 허가를 즉각 취소할 것을 예산군과 군수에 강력히 촉구한다”며 “우리의 요구가 관철되는 날까지 결사투쟁하겠다”는 의지를 천명했다.

군의회 김만겸 부의장과 임애민 의원도 함께 하며 힘을 보탰다.

김 부의장은 “여기까지 오시게 해 군의원으로서 죄송하다. 저 역시 주민들의 요구가 관철돼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군수, 실과장들과 세탁공장이 산업단지에 들어가는 부분을 포함해 계속 협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4월 29일 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에 ‘청정마을에 대규모 세탁공장 건립을 막아주세요’라는 제목으로 오른 청원글은 열흘 사이 1325명(8일 기준)이 동참했다.

김수로 기자 srgreen19@yesm.kr

<저작권자 © 예산뉴스 무한정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37
기사 댓글 9
전체보기
  • 환경 2020-05-21 06:50:52

    군수는 군민을 위한 행정 책임자로서 법적인 문제가 없다는 식으로 답변한것은 무책임한 것이다.
    즉각 사퇴하라.
    환경문제는 예산군조례가 있습니다.
    군수는 자문단의 의견을 수렴하고. 군민을 참여하여 의견수렴을하고 반영에 노력한다는 취지의 조례가 있습니다.삭제

    • 예산국민 2020-05-12 13:26:32

      아무리 니들이 짖어봐라! 취소하나 ㅎㅎㅎ 니들이 뽑은 군수다!
      좋다 좋아! 무조건 설립하자! 당해봐야! 다음부터 잘뽑지!삭제

      • 1 2020-05-12 10:40:07

        마을에 미리 알렸으면 결과가 달라졌을까
        그래도 반대하고 나섰겠지삭제

        • 눈꽃 2020-05-11 21:41:46

          대흥 황새 키우는 예산..
          황새 한마리
          오른쪽 발톱 만큼의 예산만 사용하면,
          해결된다.
          예산군은 세탁공장 매입해서,
          제설설비 보관창고로 사용하던지,
          임대농기계창고로 사용해라.삭제

          • 푸른바다 2020-05-11 14:35:50

            아무리 생각해도 거기에 세탁공장은 아닌듯 하네요.삭제

            9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예산군 읍·면 뉴/스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